[좋은사람] 가장 좋아하는 작가와 작품 겟~ by 타누키




소셜에서 한동안 쏟아졌던 문화상품권으로 지른 녀석입니다.
알라딘에서 구입하면서 플래티넘으로 업그레이드도 됐고;;
한동안은 YES24에서 넘어갈 듯 ㅎㅎ

어쨌든 타카하시 신은 제가 제일 좋아하는 작가입니다.
작품으로 따져도 좋은사람이 최고!! 오래전 일반판을 중고로 구입했긴했지만
(그때도 거의 절판분위기;;) 5권을 6권커버 씌우고 팔았던 분 때문에
아쉬움이 남은 작품이죠. 웬지 좋아할수록 무시하고 싶어지는 이상한 특성때문에(어?)
애장판나왔어도 질질끌다가 이번에서야 구입하려니 역시나 절판 크리로
다 구하진 못했습니다. 이렇게 미련이 남아야 더 애착이 간다니까요~ 하하하?!?!?

굳이 이야기하자면 순정쪽이지만 남성작가인데다가 회사이야기에 가까워
스토리와 시류 등이 아주 마음에 든 작품입니다. 일본에 10년 뒤쳐진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정말 대형매장이나 취업문제 등 지금봐도 굉장히 아이템을 잘 짰다는 생각이 듭니다.
사는 작품 중 반 이상이 순정쪽인데 다시 읽어봐도 좋은건 역시 순정이라
좋은 사람이 제일 많이 반복해 읽었던 작품이 아닐까 싶네요. ㅎㅎ


게다가 1권에는 좋아하는 작가 중 한명인 우미노 치카의 축전이 4페이지에 걸쳐서 있더군요.
ㅠㅠ)b 아쉽게도 허니와 클로버는 애니메이션으로 먼저 접한지라 만화가 약간 어색(?)해
애니메이션만 지르긴 했지만~ 애니메이션쪽으로는 허니와 클로버가
아마 제일로 꼽지 않을까 싶네요. ㅎㅎ 좋은 사람도 애니로 만들어졌으면 좋았겠지만
그 후 계속 되는 작품들을 봐도 애니메이션과는 참 먼...ㅠㅠ


우미노 치카가 타카하시 신선생님이라고 하는게 하악하악~


허니와 클로버 만화도 세트로 언젠가는~ +_+)/


생각지도 못했던 축전페이지라 더 마음에 들었습니다. ㅠㅠ


보면서 일반판에서는 계속 니카이도 주임으로 나왔는데 처음부터 치에주임이라고
나온다던지(최종병기 그녀의 치에와 자꾸 겹쳐져 뉘앙스가 전혀 달라지더군요;;)
소리지르거나 생각 부분의 글씨체가 흥수체로 바뀌었다던지 하네요.
개인적으로 사진에 액자씌울 때도 흥수체를 쓰기 때문에 재밌었습니다. ㅎㅎ


신작인 모모씨는 아직 못 읽어봤고 고 고우영님의 작품들도 하나둘씩 모으고 있는데
명불허전이네요. 놀부전은 와.......ㅠㅠ)b

핑백

  • 타누키의 MAGIC-BOX : [나의 아저씨] 타인과의 거리 2018-03-30 19:05:04 #

    ... 우 이젠 다시 묘사할 수 있을 시대가 되었다고 볼 수 도~) 서로를 알아볼 수 있겠다는 사람이라는 대사에서 참.....슬프다는 점도 나름의 상처가 있어야 보일테니 좋은 사람의 대사가 생각나기도 하고 ㅜㅜ 엔딩이 나름 그려지기는 하지만 그래도 타인과의 거리가 애매한 무기징역수 이선균과 이지은의 변화가 기대됩니다. 물론 그러다보니 ... more

덧글

  • maus 2011/07/23 05:14 # 답글

    와아아 ㅠㅠ 허니와 클로버작가의 신권을.....
    얻고싶은 책이 많이 보이네요... 덜덜덜.... 알리딘 책방으로 가고싶어지는 충동심이...아악
  • 타누키 2011/07/23 10:30 #

    3월의 라이온도 언젠가~ ㅎ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애드센스시즌2

사이드2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2506
4174
473827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1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우이하루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