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일식에서 한식을 찾다, 셰프의 국수전 by 타누키




먹고 나중에 찾아봤더니 런칭한지 얼마 안된 곳이더군요.
동네에도 하나 생겼으면 싶을 정도로 국수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가볼만 할 것 같습니다.
A와 B타입이 있던데 A는 음식만 B는 이자카야까지 겸한 타입이라고 합니다. 홍대는 A타입

처음 가봤으니 와규초밥이라던지 돈부리 등이 있었지만 기본인 셰프의 국수를 시켰습니다.
전체적으로 한식 돈부리 등 일식기반의 내용물 바리에이션이라고 보는게 나을 것 같습니다.
물론 이대나 홍대에서 일식의 탈(?)을 쓴 깔끔한 외관이 잘 팔린다는 건 알겠지만
대한돈부리라고 내용물이 한식이어도 돈부리 통을 그대로 쓴건 흠....
그나마 국수가 제일 한식에 가깝지 않을까 싶네요. 초계국수도 있던데 하악하악

셰프의 국수의 육수는 소금라면 비슷한 느낌인데 진해 다양한 토핑하고 잘 어울리네요.
국물만 따로 먹긴 간이 좀 있는 편이지만 제 입맛이 약간 간간한 편이니~
부추나 콩나물, 산적, 불고기같은 뭔가 여러 토핑이 이거 그냥 막올린거 아닌가 싶은데
맛있습니다. 육수 이외에는 모두 간간하게 만들어져 그런듯~
기본 베이스는 일본라면 느낌인데 토핑덕분에 한식같아 좋았네요.
일본라면이라면 웬지 좀 어렵달까;; 그렇다고 한국 전통의 잔치국수는 너무 심심하고~
6천원에 적당히 든든한게 괜찮았습니다. 같이 가셨던 여성분은 약간 남기실 정도였으니~
전체적으로 6천원 부근으로 책정되고 맛도 좋고 양이 많은게 마음에 드네요.


전체적으로 아주 깔끔하게 인테리어를 했는데......학교에서나 볼 수 있는 쓰레기통이 에러..
색이 맞는 것도 아니고 딱 드러나와있는게 아무리 편하거나 뭔가 급한 사정이 있다 하더라도
좀 아쉽네요. 하다못해 손님들이 보이지 않는 곳 정도에 위치했으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원두 아메리카노 머신이 있는 건 아주 좋더군요. 시럽도 비치되어 있습니다.
다만 시럽이라고 크게 써져있고 보통 가게 내부에서 만들 때 쓸 것 같은
대형 투명플라스틱용기는 역시나 약간 아쉽네요.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9 대표이글루_음식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442394
2710
513001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4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