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로] 입맛에 맞는 미소차슈라멘, 일정당 by 타누키




일본 라멘은 뭔가 분류가 있다는 느낌이 강해 미식가들은 이구역 저구역 스타일을
나누기도 합니다만 저같은 문외한은 그냥 종류만 보고 시켜먹기가 다반사죠.
훗카이도 방식이라고 하는데 개인적으론 다국적(?) 라멘같아 만족스러웠습니다.

연극보러 대학로에 갔는데 본래 이런 곳에 가면 소셜에서 뭐 있나~하고 한번 둘러보는지라
봤다가 어딘가 라멘이 할인해 6000원이라길레 레드피쉬님이 썼던 이곳이 생각나서 들렸네요.
그렇게 보면 가격이 싼편에 속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교자가 없는게 아쉽지만 라멘만 힘쓰겠다~라는 느낌도 나고
밥이 서비스이기 때문에 배채우는데는 문제가 없어 양은 대만족~

7000원인 미소차슈라멘을 시켜봤네요. 미소라멘은 처음 먹어본 곳이 미스트인데
맛이 안맞았었기 때문에 모험이었지만 레드피쉬님 믿고 시켜봤습니다. ㅎㅎ
다국적이란게 기본 라멘에 숙주에서 쌀국수같은 아삭함과 면은 에그누들이라
그렇게 느꼈는데 아주 괜찮네요. 이게 훗카이도 방식이라면 마음에 듭니다.
국물은 짠편이지만 미소맛도 괜찮고 느끼하거나 그런 것도 없고 좋네요.
무엇보다 밥을 말아먹을꺼니까 ㅎㅎ

맛이 재밌으면서도 한식같은 편안함이 있고 입맛에 맞아
지금까지 라멘가게 중에선 제일 마음에 듭니다.
반찬으론 마른 단무지와 부추를 주는데 부추 정말 하악하악~ 먹다보면 리필도 해주시고 ㅎㅎ


다만 아쉬운 점은 찾아가기가 좀;; 이 날도 저말곤 한분;;
테이블이 적긴한데 대신 그만큼 혼자 먹기 좋달까 아니 이게 좋으면 안되는데 ㅠㅠ
아 그리고 이랏샤이마셍~ 뭐 이런 일본 인사같은게 없어 좋더군요.
간단히 이탈리아 레스토랑가서 이탈리아어 쓴다 생각하면 오글오글;;;;
먼건 아닌데 입지는 안좋으시더군요. 일정당으로 검색하면 다 나오니
찾아가는데 문제는 없지만요. 웬지모를 기분에 현금내고 나왔던 일정당이었습니다. ㅎㅎ
마....망하면 안돼!!!(야)


핑백

덧글

  • 레드피쉬 2012/04/25 15:16 # 답글

    허접한 제 입맛을 믿고 찾아가주시다니.....

    가끔 제가 만족스럽게 평가한곳이 다른분들께는 어떨까하는 걱정과 염려가 앞서 포스팅하게 되는데,
    만족스러우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전 미소차슈라멘보다 일반 차슈라멘이 좀 더 제입엔 잘 맞더군요ㅎ

    전 위치가 맘에 듭니다. 제집에서 1분거리거든요ㅎ
    저도 혼자서 자주 먹으러 옵니다ㅎ
  • 타누키 2012/04/25 17:29 #

    만족스러웠습니다. ㅎㅎ 저도 다른 메뉴 다 한번씩 먹어보고 싶더군요. 1분 위치라니 정말 단골할만하네요.
  • 이탈리아 종마 2012/04/28 01:47 # 답글

    서울이라 너무 먼 가게
  • 타누키 2012/04/28 08:29 #

    저도 서울사람은 아니지만 ㅎ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304499
3866
494337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3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