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 싸고 푸짐하니 회잔치~ 동명활어센터 by 타누키




동명항에 처음 들렸을 때는 지나쳐만 가느라 제대로 둘러보질 못했는데
이번에 친구들끼리 갔을 때는 역시 좀 더 차분하니 볼 수 있었습니다.

그 중 저녁으로 회먹자며 간 동명활어센터~
아무래도 항구가 있는 곳은 활어센터들이 웬만하면 일반가게보다
싸고 양이 많죠. ㅎㅎ 뭐 가게는 깔끔함이라던가 기본찬들이 좋긴 하지만~


저번에 이 동네서 복어 먹어봤다고 복어 시켜볼려다
시기가 아니라고 없다고 해서 대충 6인데 8만원까지 맞춰 봤습니다.
10만원 부르셨다가 7만원 이야기하니 8만원 ㅋ
1만정도라면 모를까 잘 깎는 사람보면 싱기방기~


이날 석가탄신일이라 그런지 사람들이 엄청 나더군요.
40번대를 받았는데 집도 들어간게 20번대 ㅠㅠ
꽤 오래 기다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여행다니면서 이정도로 많은 인파는 처음인듯;;


8만냥으로 두 바구니~ +_+)/
깻잎이나 매운탕비를 따로 받는건 다른 곳도 그렇지만
활어비(집도비)를 받는건 여기말고도 그랬는지 흐음..
어쨌든 그래도 인원대비 충실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었네요.
니들 회 좋아하는지 몰랐다고 회 비중도 고려해야겠다고도 ㅋㅋ

널찍한 센터가 가득차서 회를 떠와도 자리가 없어서
먹을 수 없었던 분들도 계실 정도였으니 ㅠㅠ;


여담이지만 센터 앞 나가는 길에 포장마차가 많은데
새우튀김은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탱탱함은 커녕 칵테일 새우보다 맛없는 듯 ㅠㅠ;;
뭐 가게마다 잘하는 집 못하는 집이 있을 순 있겠지만,
바로 튀겼는데 그렇게 맛없기도 힘들 듯;;

덧글

  • 푸른별출장자 2013/05/22 22:50 # 답글

    동해에서 잡히는 새우는 물렁가시배 새우(비싸요) 나 아니면 딱새우 종류들인데 튀김용으로는 안 어울리고

    주로 서해에서 양식한 흰다리새우를 한반도를 횡단해 가져 온것을 씁니다만 지금은 그나마도 출하철이 아니니
    다 수입 타이거 새우일 것입니다.

    그런데 해동 과정에서 잘 못하면 새우 살속의 물이 다 빠져서 거의 스티로폼 씹는 기분...

    동해에선 회하고 매운탕이 제격입니다.

  • 타누키 2013/05/23 12:45 #

    오 그렇군요. 정말 그런 기분이었습니다. ㅠㅠ
    거긴 해동기술이 별로였나 봅니다.
    처음 배웠네요. ㅎㄷㄷ
  • enat 2013/06/10 16:33 # 답글

    흐억 회가 급격하게 땡기는 오후 ㅠㅠ

    새우 튀김에 대해서 한마디 쓸려고 했는데 윗분의 덧글이 지식인 덧글 수준이어서 저도 배우고 갑니다 ㅋㅋㅋ
  • 타누키 2013/06/10 17:00 #

    회 좋죠. +_+ 따지고 보면 고기보다 더 비싸신 몸이란게 ㅠ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564636
7496
494604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3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