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더 해피엔딩] 휴 그랜트 by 타누키






러브 액츄얼리 이후 오랫만의 휴 그랜트 영화
기간에 비해 많이 찍지 않은 탓도 있지만....

맡은 캐릭터인 독선적 퇴물 인기작가처럼
안일한 스타일의 비디오급 영화라 아쉬웠네요.

어바웃 어 보이를 손에 꼽게 좋아하는지라
기대한바가 좀 있어서 그런건지..
무난하다면 무난하니 소소한 재미는 있는 편

영제목이 the rewrite인데
안되도 붓은 놓지 말라던 교수님 생각도 나고...
휴 그랜트도 결국은 잘 되지 못하는 것 같기도 하고 ㅠㅠ
(영화 내용으로 에이전시에 잘 먹히는 걸로 나오는데
돌고 돌아 결과물이 이 영화로 귀결되면 흐음...)

개인적으로 빵터졌던 포인트는 해병대 출신이지만
가족 이야기에 금방 눈시울이 붉어지는 학과장에
J.K. 시몬스가 떡하닠ㅋㅋㅋㅋㅋㅋㅋ
아 이젠 이분만 나와도 빵빵 터질듯한 ㅠㅠ)b

거기에 옆자리 여성분의 호응이 워낙 좋아서 재밌기도 했네요.
외국에서 살다오신건지 감탄사 대다수가 영엌ㅋㅋㅋㅋ
시트콤도 아니곸ㅋㅋㅋ

이런 영화는 집에서 호들갑 떨며 보는 맛도 있긴하죠.
(문제는 영화관에서 그랬다는거지만ㅋㅋㅋ)
오랜만에 보는 캐릭터랔ㅋㅋㅋ

휴 그랜트 형님 주름이 ㅠㅠ
그래도 휴 그랜트긴 하지만 ㅎㅎ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고속 테크트리를 타긴 했지만
개인적으론 캐런 역의 벨라 헤스콧과의
관계가 급속도로 퉁치고 넘어가는게 아쉬웠던 ㅠㅠ
뭐 그쪽으로 진행하는 것도 진부하긴 마찬가지이기도 하겠지만 쩝


홀리 역의 마리사 토메이
물론 남성으로서 출연배우 중 제일 끌리는 캐릭터는
홀리가 맞긴 한데 에피소드를 쌓기는 좀 쌓았지만
(토론이 되면서 부동적(?) 내편+편안한 타입이라니
휴 그랜트 캐릭터 나이를 감안하면~)
나머지를 모두 쳐내면서 돌진하는 스토리 진행은 흐음~

차라리 생각해보면 아예 처음대로 할렘화.....
했으면 더 망했겠지 ㅠㅠ


J.K. 시몬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위플래쉬 아저씨 여기서 뭐하세욬ㅋㅋㅋㅋㅋ
게다가 눈물많은 캐릭텈ㅋㅋㅋㅋㅋㅋㅋ
위플래쉬 이후 이렇게 바뀌었으면 하고 망상하며 진짴ㅋㅋㅋㅋㅋ


제인 오스틴 교수(응?)에 앨리슨 제니
둘이 한 컷에 담으니 절로 웃음잌ㅋㅋㅋㅋ
결국 캔버스백 산 것도 그렇고
전형적이지만 잘 어울리는ㅋㅋㅋㅋ

-사진 출처는 모두 네이버 영화-




덧글

  • dd 2015/04/13 14:09 # 삭제 답글

    전 꽤 좋게 봤습니다. 너무 극단적으로 치닫지도 않고 적당히 훈훈했어요. 휴그랜트가 제자 시나리오 빼돌릴까봐 긴장탔는데 참 선량하게 잘 끝마치네요.
  • 타누키 2015/04/13 18:03 #

    제가 기대가 컸나 봅니다. ㅠㅠ
    저도 설마~ 했었는데 다행히 ㅎ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85665
3696
495822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4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