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주] 우정의 아이러니 by 타누키





남자들의 우정을 진하게 그려낸 영화
오랜만에 만족스럽게 본 한국영화인데
쉽지 않은 소재를 관점을 바꿔 그리니 참 좋네요.

박정민과 강하늘의 케미도 어울리는게~
우정이면서도 미묘한 우열관계라던지가
슬적슬적 보이는게 되돌아보게 해줍니다.

너무 좋았던 자화상
추억 속의 그 때가 생각나는 듯하여 눈시울이 뜨거워지는게..
오랜만의 시들인데 참 좋은게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를 다시 읽어 보고 싶게 만들더군요.
아니 시 자체에 대한 호감을 다시 불러 일으키는~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제까지 참 좋은 사람들을 만나왔지만
그와 함께 그렇게 느껴지는 것은 자신의 미묘한 무력감

다들 매력있는 친구들 사이에서 동주의 행동들은
너무 이해가 가더군요. 나도 뭔가 뭔가...하고 싶지만
그 친구를 따라갈 수 없는....

일제시대를 제외하고서도 그러면서도의 우정이자
가족같은 관계의 윤동주와 송몽규의 이야기는 참 좋았습니다.
몇달만 더...



윤동주 역의 강하늘
미묘한 어눌한 표정이 참 잘 어울리던~
그래도 상대여성은 많은 편 ㅎㅎ



송몽규 역의 박정
시련도 재능도 많은 인재역에 참 잘 어울리던~
자화상에서야 무시해왔던 윤동주의 숨겨진 마음을
제대로 마주하고 떠나는 장면은 참으로 백미인...

그러면서도 서로의 진심인 우정을 가지고 있는건
일면 서글픈 면도 있지만 그런 면에서
더 순수하게 느껴지더군요.

시대상이기도 하지만 어느 시대에도
어울리는 이야기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핑백

  • 타누키의 MAGIC-BOX : [타짜: 원 아이드 잭] 영미가 좋아하는 확률게임 2019-09-13 14:05:21 #

    ... 밋밋도~ 그래도 타짜들의 말로다운 이야기라~ 하지만 엔딩에서는 원작에서도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흐음~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박정민은 딱 기대정도네요. 동주에서 처음봐서 아주 좋았는데 그 이후엔 특별히 다가오는 작품은 없는 듯한 ㅜㅜ 류승범은 애꾸이자 원 아이드 잭으로서 꽤 괜찮긴한데 발성때문인지 아무래도 배역이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1331735
3866
493946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3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