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양림동] 고풍스러운 곳에서 맛있는 홍차 한 잔, 하원재 by 타누키






양림역사문화마을을 돌아다니다 발견한 가게로 나중에 들려보고 싶다~
싶게 선교사집과 비슷한 분위기의 집을 카페로 꾸며놓은 곳입니다.
턱도 낮은 편이고 한바퀴 돌고 들렸네요.



채광창이 상당히 큰~



층고가 상당히 높고 시원한데다 나무 마감이라 고풍스러운 구락부랄까
너무나 마음에 들게 꾸며놓아서 마음에 들더군요. ㅜㅜ)b
홍차전문점답게 진짜 많은 홍차캔들과 티팟들이 진열되어 있습니다.
화장실에 비데도 있고 좋았네요.



앨범이 쌓인 오디오쪽도 멋지더군요. 일하시는 분은 박소담 느낌도~ ㅎㅎ



마침 해가 널어가는 시간대라 파랗게 나와서 더 좋았네요.



테이블마다 꽃도 있고~



전체적으로 한 장~ 천장까지 나무로 꾸미지는 않았지만 그러다보니
대신 층고가 더 높은데다 하얗게 노출시켜 더 시원하게 보여서 좋네요.



예약석쪽도~ 많은 인원이 오면 룸으로 잡기에 괜찮겠더군요.



우선 나온 잔들과 퇴수~ 따뜻~하니 데워주고 위의 사발에 버리면
되더군요. 마치 절에서 차마시는 느낌도 들고 재밌던~ 홍차전문점은
처음인데 전통찻집같아 좋았습니다.



먼저 나온 얼웨이즈 사쿠라~ 그린티에 체리와 달콤한 꽃이 블렌딩된
홍차라고 합니다. 정말 드시겠냐고 되묻기도 ㅎㅎ 시향해볼 때는
상당히 강렬했는데 마실 때는 그정도로 체리가 쎄지는 않고 말대로
산뜻하니 부드러워서 가볍게 마시기 좋더군요. 보통 가향차 특유의
느끼한 기름 맛이 거의 없어 더 마음에 듭니다. 굿굿~

그리고 차의 느낌과 잘 어울리는 귀여운 디자인의 티팟과 찻잔이 나와
뭔가 프루티한게 더 좋았네요.



스콘이 차 당 하나씩 나오는데 하나는 오리지널, 하나는 통밀 버전으로
다양하게 주셔서 좋았습니다. 바삭촉촉부드~러운게 꽤나 맛있네요.
나이프는 나중에 보니 라기올같기도~



사쿠라티한 찻잔과 티팟만 한 컷 더~ 안의 벚꽃까지 딱이네요. ㅎㅎ



우선 티팟부터 나온 얼그레이 로얄 밀크티~ 나오고서도 좀 기다렸다
마셔야했는데 따뜻하게 바로 만든 밀크티는 처음이었네요. ㅎㅎ



고풍스러운 맛처럼 푸른 마이센풍 티팟과 밀크티와 어울리는 붉은 잔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단맛도 조절할 수 있었는데 단 밀크티는 많이 마셔서
그냥 시켜봤더니~ 확실히 우유맛이 쎄긴 하네요. 그렇다보니 얼그레이가
아주 부드럽게 조합되서 거의 우유같은게 역시 달게 해야~ 싶기도 ㅋㅋ

그래도 둘 다 아주 마음에 드는 홍차였습니다. 분위기도 좋고~
한바퀴 돌면서 더 찍어봤네요. 그건 다음 포스팅으로~ ㅎㅎ



다른 팀이 자리를 비운 사이 살짝 한 컷~ 티 코지에 싼 티팟들도 그리던
모습이라 참 마음에 들었네요. 주둥이의 뭔가도 있고 뭘시켜야
이렇게 나오려나~ 궁금하던~



가격은 만원 부근인데 스콘과 함께 나오고 아무래도 한 티팟에 여러 잔이
나와서 오래 이야기하기 좋았네요. 메뉴판도 한 컷~ 다양한 홍차들이
구비되어 있어 다시 들릴 맛이 있는 홍차전문점이었습니다.




핑백

덧글

  • 이글루스 알리미 2018/11/26 15:06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11월 26일 줌(http://zum.com) 메인의 [핫토픽]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 타누키 2018/11/27 09:57 #

    연락 감사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140720
6084
478659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2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