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경배하라 by 타누키





CGV시사회로 용산 4DX+ScreenX에서 본 고질라2편입니다. 괴수물을
좋아하다보니 1편도 마음에 들었는데 2편은 좀 급진적이지만 그래도
역시나 좋았습니다. ㅜㅜ)b

4DX와의 연계도 꽤나 좋았고 익스트림 좌석에서 봐서 그런지 움직임도
상당했네요. 실제로 눈을 분사한다던지 다양한 효과가 흥미롭습니다.
물론 좀 더 흔들었으면 싶기도 하지만 그러면 못 버티는 분이 나올 수도;;
최고단계가 많아 몸이 날아다니는ㅋㅋ

어쨌든 고질라, 괴수를 좋아한다면 괴수의 명가 레전더리의 이번 작품도
만족스럽게 볼 수 있으리라 봅니다. 극단적 장르라 호불호는 어쩔 수가;;

실제로 친구녀석은 여성+1편을 안봄+고질라에 대한 정보 등의 문제로
클레멘타인급 영화라는 평을 ㅜㅜ 괴수부분이야 좋았지만 인간분량을
줄이고 싶었다는 점에서는 그래도 괴수분량이 효과적이었다고 보네요.

그래도 기도라(킹은 아니던??) 등 다양한 괴수와 생태로 짜릿했던~~
크레딧 이후에 쿠키영상이 나옵니다.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특유의 배경음악과 함께 이번에도 고질라는 왕답게 나옵니다. 고난도 꽤나
잘 조성해서 인간들 분량이 이정도면 적당했다 싶게 활약하게 만들어주고
유대감도 적당히 쌓아주고~ 브레스에서 방사능 폭탄이 된 고질라가
원형으로 뿜어내는 마무리는 좀 아쉬웠네요. 뭔가 나노슈트를 입은 듯한
아이언맨을 보는 느낌이랄까 고전미가 떨어져서 ㅜㅜ 아날로그틱한 기술로
마무리지어줬으면 싶은데...후속에서는 그래주기를 바랄 뿐이네요.





기도라나 로단이 빌런 중에선 메인이고 나머지는 모습만 비춰주는
수준이라 약간 아쉽긴 합니다만 후속을 위해서라면~ 친구는 산같았다가
일어서며 나오는 괴수가 제일 마음에 들었다고~ 그래도 나름의 특성은
다들 있었네요.

원작에서도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기도라를 외계생물로해서 괴수들과
분리하는 방식은 꽤나 괜찮았습니다. 고질라의 왕으로서의 위상을
다시 세우는 것도 그렇고 흥미로운~



모스라가 고질라 편(?)이라는 이야기는 오래전부터 들었었는데 이번에
보니 확실히 뭔가 퀸적인 분위기가 나오네요. 다만 생각보다 특성이
적어서 아쉽던 ㅜㅜ 살아서 힐러역할이라도 하려나 싶었는데 죽음으로
완성할 줄이야 ㅠㅠ



엠마 역의 베라 파미가와 매디슨 역의 밀리 바비 브라운
사실 엠마의 사상이 급진적이기도 하고 너무 모순적인데도 매디슨이
그래도 동조하는 모습을 보여주는게 이혼가정의 단면을 보여주기도 하여
씁쓸하던~ 어쨌든 매드 사이언티스트다운 모습이 베라 파미가와 딱이라
진짜 마음에 들던~

밀리 바비 브라운은 기묘한 이야기로 꽤나 좋았는데 여기서도 엠마의
묘한 페이스와 비슷한 분위기를 풍겨줘서 잘 어울렸네요. ㅎㅎ



세리자와 박사(와타나베 켄)와 그레이엄 박사(샐리 호킨스)의 리타이어는
적절하니 좋았는데 그 대신이 첸 박사(장쯔이)라는게 좀 걸리네요.
후속이 나온다면 박사진이 좀 더 채워질지는 모르겠지만 흐음~~

에 대한 언급이 상당히 많아서 몬스터버스가 기대되는 바입니다.
근데 킹콩이 배트맨도 아니고 초인급 괴수들 사이에서 뭘 할 수 있을지;;




덧글

  • 포스21 2019/05/29 16:43 # 답글

    저도 조조로 보고 왔습니다. 근데 대한 극장의 평범한 2d 라 약간 아쉽더라는... 보는 내내 이런저런 아쉬움들이 느껴졌지만 재밌게 봤습니다.
    근데 과연 , 소수의 매니아층이 아닌 , 일반 영화 관객들에게 얼마나 먹혀서 흥행할수 있을지는 의문이네요. 마블 히어로 영화가 국내에서 크게 히트한 데에는 10년 이상 천천히 숙성을 거듭한 공이 크거든요. 물론 2014년 부터 시작한 몬스터 버스도 슬슬 큰거 한방 터뜨릴 때가 되긴 했는데
    전작을 안봤거나 세계관을 잘 모르는 사람에겐 먹히기 어려운 부분이 많아 보이더군요.
  • 타누키 2019/05/29 18:32 #

    대한극장 시설이 ㅜㅜ 매니아를 제외하곤 힘들 것 같습니다. ㅠㅠ
  • 포스21 2019/05/29 20:17 # 답글

    에휴... 자꾸 비교를 하긴 뭐하지만 마블 히어로 영화는 1년이면 2,3 편 씩 개봉하면서 사람들을 끊임없이 끌어 들여서 결국 인피니티워 랑 엔드게임까지 갔죠. 근데 몬스터 버스는 3,4년에 한번씩 개봉해서... 역시 예산의 한계 탓일까요? -_-;
  • 타누키 2019/05/29 22:23 #

    잘 팔리면 다 되는데 장르적 한계가 아무래도 ㅠㅠ
  • ㅁㅁㅁㅁ 2019/05/29 22:09 # 삭제 답글

    내년에 고질라 vs 킹콩이 나온다는 게 기쁘군요.
    올해 극장에서 본 영화들은 물맨 빼고 다 뭔가
    나사가 한두개씩 빠진 느낌이라 별로였는데
    이건 그런 거 없이 만족스러웠습니다
  • 타누키 2019/05/29 22:23 #

    오 내년인가요~ 화끈하니 좋았죠. ㅎㅎ
  • Arcturus 2019/05/29 22:57 # 답글

    버닝고질라가 광역기만 쓰는 건 좀 아쉽긴 했습니다. 그게 뻘건 방사열선으로 나왔다면 진짜 죽여줬을텐데... 그래도 고질라, 킹기도라 둘 다 위엄 쩌는 초필살기 뿜뿜하는 장면만으로도 대만족이네요.
  • 타누키 2019/06/01 22:50 #

    다음을 위해 아껴놨나 봅니다. ㅎㅎ
  • 잠본이 2019/06/01 17:03 # 답글

    원작의 기도라도 외계출신이긴 한데 거기선 신화생물 뭐 그런거 없이 운석타고 최근에 지구에 날아와 깽판치다 쫓겨나죠.
    여기선 뭔가 그뒤 리메이크된 몇가지 기도라를 섞어놓은듯한 느낌이...
  • 타누키 2019/06/01 22:51 #

    아 원래 그랬군요~~ 이렇게 오래 살아도 외지인 취급이라니 지구 텃세가 ㄷㄷ ㅎ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21566
2883
509107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4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