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 단아한 붉은 벽돌의 가실성당 by 타누키





대구 주변의 칠곡에 백년에 가까운 곳이 있다기에 들려본 가실성당입니다.
한창 가지치기를 하는 와중이셨던~



성당 앞의 정원에는 특이하게 가족상이 세워져 있더군요. 배롱나무 꽃도~




칠곡 가실성당
지방유형문화재 제348호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 낙산리 614번지

본당의 성당과 구 사제관은 1923년 프랑스인 프와넬(박도행) 신부가
설계하고, 투르뇌(여동선) 신부가 건립하였다. 경상북도에서 가장 오래된
성당 건물로 보존 상태가 양호하고 근대 건축사와 교회사적 가치가 크다.

성당은 건평 217m제곱, 지상 1층, 지하 1층의 붉은색 및 회색 벽돌조로
웅장한 신 로마네스크식 건축이며, 정면 중앙부에 종탑을 둔 형태로
내부의 천정은 목재로 틀을 만들고 회반죽을 바른 원통형이며
바닥은 마루를 깔았으나 최근에 온돌마루를 설치하였다.
-안내문에서 발췌-



붉은 벽돌로 단아한 느낌이 꽤나 마음에 드는 성당이었습니다.



기둥도 멋드러지고~



가까이서도 한 컷~




반대쪽도~ 성당은 현재 남아있는 건물들의 구조가 거의 비슷하긴 합니다.



뒤쪽은 벽돌이 아니라 살짝 다른~



옆문도 한 컷~



십자가도 멋졌네요. 이제 안으로~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890
1811
510142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4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