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트홈] 크리쳐물도 KKK by 타누키






연말회동 때 보려고 아껴놓았던 스위트홈을 몰아보았는데 생각보다
꽤나 잘 나왔네요~ 특히 장르물로서 캐릭터들의 재미가 확실해서 좋아
아주 마음에 듭니다. 물론 좀 설렁한 부분들이 있긴 하지만 반도 등에서
아포칼립스 좀비로 얼마나 말아먹을 수 있는지 보고 난 다음이라 그런지
이정도면 감지덕지네요.

사실 좀비물인줄 알았다가 설정이 조금씩 다르다보니 여기저기서 차용한
재미가 잘 섞여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약간 고어한 장면이 있긴 하지만
K드라마인만큼 그렇게 심하지 않고 이정도면 추천할만한 작품이네요~

다만 원작인 웹툰과는 좀 다르다는데 그래서 평가는 갈린다는 것 같습니다.
원 소스 멀티유즈의 경우 하나만 보는게 대부분 좋았던지라 원작을 접하지
못한게 다행이었네요.

특히 고민시, 고윤정, 박규영 등 각자의 캐릭터에 푹 빠진, 많이 알려지지
않은 배우들을 볼 수 있다는게 아주 신선하고 좋았습니다. 배우만 봐도
식상해지는 지점이었는데 뉴페이스들의 비범한 활약들이 대단했네요.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초반 야외씬에선 사실 괴물 콘서트같은 느낌이라 별로였는데 아파트에선
이정도면~ 각자의 특성도 괜찮은 편이고 저렇게 지능있는데 들어오는건
못 한다던지 이상한건 많지만 장르적 특성이라고 퉁칠만은 한 듯 ㅎㅎ





조연들의 활약도 괜찮았습니다. 특히 좀비물과 달리 아무나 무작위성으로
괴물이 될 수 있다는 전제가 있기 때문에 예상했던 투표 성향이 나와서
더욱더 마음에 들었던~ 물론 K드라마라 적극적으로 활용하기 보다는
비교적 착하게 가고 외부인으로 결합하는 전개라 부담도 적었네요.



최고의 활약은 누가 뭐래도 고민시
와...마녀에서 나왔었다는데 사실 분량도 적었지만 이미지도 지금과는
너무 달라서 ㄷㄷ 김민희와 제니를 잘 조합한 느낌의 캐릭터도 좋았고
연기도 딱 어울려서 진짜 매력있네요. 앞으로가 기대되는 배우입니다.



오빠 이은혁 역의 이도현
얼굴로 다했는데 머리까지 냉철파라 ㅜㅜ)b 와 진짜 매력적으로 캐릭터에
착이라 너무 좋았던~ 마지막엔 뒤를 맡으면서 코피가 나오는걸로 봐선
후속이 나온다면 각성형 괴물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송강과는 과연~



사실 등장부터해서 차가운 것 빼면 너무 완성형이라 시스콤적인 면이
어딘가 나오지 않을까 싶었는데 무혈연 남매임에도 그냥 차도남이라...
이건 아쉬웠네요?!??





국어선생 정재헌 역의 김남희
미스터 선샤인의 모리 타카시가 다시 한번 일본도를 들고~......응?!????
국어선생인데, 입에 성경을 달고 사는데, 일본도를 들고 괴물을 자를정도의
실력을 가지고 있다?!?? 진짜 요상한 캐릭터인데 또 찰떡같아섴ㅋㅋㅋ

역시나 광신도나 셔츠 벗으면 야쿠자 이런거려나 싶었는데 국어선생인건
찾아보고서야 알 정도로 선생느낌이 하나도 안나는게 미친ㅋㅋㅋㅋㅋㅋ
다들 또라이같은 캐릭터 설정인데 착해서 역시나 K드라마 싶기도 했네요.

마지막 흘리기 실패는 하아...사망 플래그 좀 꼽고 다니지 말라고 ㅜㅜ
그래도 그렇게라도 전하지 않으면...하니까 전했겠지만 ㅠㅠ




편상욱 역의 이진욱
탐정같다 했더니 진짜 탐정?!?? 개인사도 그렇고 마지막엔 먹힌 것도
그렇고...최종 빌런 보스의 포스가 상당해서 아주 마음에 들었는데
이진욱 버전으로 부활했으니 더욱더 기대되더군요. 물론 확장시키기엔
비용이 장난 아닐테니...

사실 화상이 아니라 반괴물 뭐 이렇게 추정했는데 인간으로선 너무나도
강력한 파워라 대단한 ㄷㄷ



계속 담배를 피는 고민시와 함께 화상 트라우마와 학교에 불질렀다는
뒤틀린 커플도 잘 어울렸을 듯~



차현수 역의 송강
귀멸의 칼날이나 창궐 등 요즘엔 반인반수같은게 또 트렌드인데
딱 거기에 착한(?) 설정을 끼얹은~ 편리하게 진행하기 좋긴 하지만
예상되게 왕도적으로 진행되서...사실 정의명(김성철) 캐릭터가 너무나
마음에 들다보니 상대적으로 더~





윤지수 역의 박규영
사실 보자마자 응...?? 누구랑 닮았는데...하다 찾아보니 조은지가~~
조은지가 젊어졌나 싶었던 ㅎㅎ 언젠가는 기타 박살내겠지 싶었는데
박살도 못 내고 사망플래그 꼽고 모리(?)는 죽고 참 ㅜㅜ



박유리 역의 고윤정
김갑수의 간병인인데 다나까를 써서 특이했던 ㅎㅎ 이진욱과 잘되어가다
죽는게 너무 안타깝던 ㅜㅜ 미녀와 야수로 딱 좋았는데...포스는 처음만
보여줘서 아쉬운~ ㅠㅠ



서이경 역의 이시영
송강과 마찬가지로 왕도적인 스토리 진행형 캐릭터로서 괜찮으면서도
특유의 연기가 soso~ 특전사 설정까지 끼얹어지고 만능형 왕언니~



어찌되었든 보기 전부터 발레녀 이야기를 많이 들었었는데 정말 매력적인
캐릭터를 보여준 고민시가 참 마음에 들었네요. 가능하면 시즌 2도~~




핑백

  • 타누키의 MAGIC-BOX : [어른들은 몰라요] 매운맛 낭만가출기 2021-04-07 18:49:52 #

    ... 맥락이 없는 세대의 방황이라 보는 맛이 있고 흥미로웠고 그래서 툭툭 끊기는게 잘 어울리기도 합니다. 다만 힙합 음악을 스테이지 전환처럼 크고 강하게 많이 넣다보니 스위트홈까지는 아니라도 영화에서 튕겨져 나오는 느낌이라 아쉽긴 하네요. 이유미는 뭔가 천우희 어린 시절같은 느낌도 있고 앞으로가 기대되네요. 하니도 배우 안희연이라 ... more

  • 타누키의 MAGIC-BOX : [나빌레라] 바다 끝 2021-04-14 13:05:14 #

    ... 추는게 아니라던 채록이의 발레가 그래서 더 아름답던... 흔하지만 늦었을 때란 없고 마음 먹기만 하면 된다는게 참 잔잔하니 좋은 드라마네요. 앞으로 잘 전개되기를~ 스위트홈의 송강도 체형이 워낙 좋아서 잘 어울렸는데 홍승희는 두 손녀가 합쳐졌지만 차도녀적인 캐릭터가 사라지고 약간~ 전형적인 귀염상으로 가서 팬으로선 아쉽네요. 그 ... more

  • 타누키의 MAGIC-BOX : [지리산] 기대작의 명과 암 2021-10-28 12:07:55 #

    ... 때깔이 잘 나오면서 기대작이니 초반 PPL로 미는거면 그러려니~ 했을텐데 이게 참... 그래도 부상 좀비맨(?) 오정세 등 앞으로 더 기대되는 작품이네요. 무엇보다 스위트홈의 고민시가 나온다는거~ 2화에서 충격적인 만남으로 끝났는데 생각보단 비중이 있을런지~ 양갈래 머리에 카메라맨이라 스타벅스 플레이모빌의 제니같은게 또~ 더 취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9 대표이글루_음식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154614
3006
535755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9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

구글아날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