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산비호] 강호와 관을 다룬 무협드라마, 2006 by 타누키





원작은 봤나 안봤나 싶은데 고전스럽게 쓰인 미혼약과 여성들이 나오는게
기시감이 들어 찾아봤더니 김용의 소설이었네요. 역시는 역시랄까 ㅎㅎ

조정과 강호의 견제와 대립을 그리고 있어 괜찮았지만 역시 무협물답게
무공도 중요한데 옛날 작품답게 굴곡이 많아서 꽤나 고구마스러운 ㅜㅜ

최종화로 가면서 CG가 영 아쉬워서 더 안타깝긴한데 김용의 작품을
오랜만에 봤다는 점에선 괜찮았네요. 남주가 우유부단(?)해서 진짜 ㅠㅠ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호비 역의 섭원과 원자의 역의 주인
아무래도 메인 히로인인 주인보다는 서브인 종흔동에 더 눈길이 갈 수 밖에
없는게 생부인 풍천남에게 한두번 당해야지...물론 나중엔 덜 당하지만;;
옛날 작품답게 둘 다 고구마라;;;




정영소 역의 종흔동(질리안 청)
순서가 그리 중요하더냐~ 싶게 만드는 ㅜㅜ 호비호구 아옼ㅋㅋㅋㅋㅋ
몸과 마음 다 주고 목숨마저 ㅠㅠ 서브도 행복하게 좀...ㅜㅜ




묘약란 역의 안이헌
아이일 때는 귀엽고 그래도 괜찮았는데 커서는 사건을 일으키는게 ㄷㄷ



전귀농 역의 담요문
관을 이용해 강호를 평정하고 접수하는게 흥미로웠지만 너무 빌런인~
남의 여자에 이어 그 딸까지 거느리는게;; 원작의 추리소설적인 재미는
약간만 나오고 아무래도 소설과 영상물의 차이 때문에 좀 아쉽긴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9 대표이글루_음식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219508
3607
530939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9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

구글아날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