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산: 용의 출현] 포성을 울려라 by 타누키





명량은 이순신이란 인물을 다룬만큼 굉장한 흥행을 써냈지만
사실 영화적으론 별로 좋게 보지 못했던지라 후속작인 한산: 용의 출현도
같은 김한민 감독이라 걱정되었네요.

하지만 우려에도 8년여 만에 돌아온 한산은 꽤 많은 변화를 보여줘
꽤 흥미진진하게 볼 수 있었네요. 역사 자체가 스포다보니 다 아는
이야기를 어떻게 다뤄야 하는지 많은 참고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전작과 많이 닮아 있긴 하지만 전혀 다른 연출로 돌아온 한산은
팝콘 영화로 추천할만하네요. 현대도 포병에 올인(?)하는 대한민국의
정신이 살아있는 것 같은 작품입니다. 해전인데 육군에서 더 좋아할 듯~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무엇보다 와키자카(변요한)의 면을 우선 세워줌으로서 이순신의 입장도
공고해지는걸 잘 이용했다고 보네요. 역시 빌런이 매력있어야~ ㅎㅎ

5만 병력을 2천으로 박살냈다니 워... 특히 학익진을 이순신 장군이
고안했다고 아는 경우가 있는데 이미 여러 경우에서 써왔고
그것을 박살냈던 와키자카였기에 그에 한수를 더하고 항왜의 도움으로
훈련해낸 이순신을 더 빛내는 연출이 좋았다고 봅니다.





우려되었던 점 중 하나인 원균(손현주) 재평가도 말이 쏙 들어가게
얄미운 캐릭터를 제대로 연기해서 정말ㅋㅋ 오히려 고발 당할 듯ㅋㅋㅋ



거북선을 기동대로 삼긴 했지만 그것이 주력이 아니라 판옥선과 화포의
위용을 제대로 보여주는게 참 좋았습니다. 기존의 거북선을 와키자카가
대응하여 잡는 것도 마음에 들었지만 체급의 차이로 찍어누르는게
저글링과 시즈탱크 느낌이라 거리감을 주요 쟁점으로 두고 살리는게 참~

특히 항왜(김성규)로 훈련할 때 계속 뚫리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긴장감을 더해주기도 했네요.

사실 꿈에서의 연출은 만리장성 느낌을 받아서 좀~ 싶긴 했는데
그래도 바다에선 잘 나온 듯~



게다가 순천부 거북선을 개량해온 나대용(박지환)을 제대로 활용해
꽤나 좋았네요. 납작하고 머리가 수납 가능한 거북이에서 자라로 진화라니
정말ㅋㅋㅋ 다만 사헤에(이서준)가 도면을 봤음에도 와키자카에게 알리지
않는 등 뭔가 찍어놓고 많은 편집이 있었던 것 같아 보이긴 합니다.

못 봤으면 모르겠지만 특색있는 도면을 보고 했음에도 싸우느라 증거는
가져오지 못했기에 기각 당한 장면을 넣었으면 괜찮았을 것 같은데~



안성기를 위시한 박훈 등 여러 장수들의 연기도 꽤나 좋았네요.
사제지간으로 연결된 부장 개그돜ㅋㅋㅋ 연륜이 보이는~~





항왜 역의 김성규, 의와 불의는 사실 대한민국인으로서는 직관적으로
나름의 이해가 가지만 일본 군인이 감화되어 이중 스파이까지 하려면
그래도 뭔가 넣었어야 할 것 같은 아쉬움은 있네요.

명량이나 실제 역사에서도 원래 항왜들이 있었기에 감안이 되기는
하지만~ 게다가 후반 머리띠를 안했는데도 본대가 왔을 때
오해를 받지 않으려면 어느정도 항왜들로만으로도 규모가 있다던지
표식이라도 있었어야 더 좋았을 것 같네요. 다만 일본 군인으로서의
자부심도 살리는 느낌으로 더 연출한 것 같긴 합니다.

의병장(이준혁) 파트는 아... 오글오글의 경계선이었지만 그래도
전작보다는 훨씬 나았던 ㅜㅜ



가토(김성균)가 털리는건ㅋㅋㅋㅋㅋ 와키자카의 야망이 드러나는 구도라
괜찮았네요. 다만 그러고서 이순신에게 완전 털렸으니... 하지만 끝에서
살아남고 명량으로 이어지는거니 재밌긴 하네요. 역사적 순서로는
한산, 명량, 노량으로 이어지는거라 노량이 어떻게 나올지 참 기대됩니다.



택연과 김향기 파트는 알긴 알겠는데 하... 이걸 와키자카가 당해주고
택연도 살아나가는건 적당히 해야지... 그나마 바로 이순신(박해일) 장군이
우리에겐 압도적인 승리가 필요하다!!를 외치며 역습하는 모습을 보여줘
다행이었네요. 보통 신파를 보여주는 장면이 마무리라 더 싫어하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그마나 신파를 바로 덮어버리는 후속씬이 있어서
훨씬 나았습니다. 휴~



공명은 반갑긴 했지만 좀 안어울리는 느낌도~ 사극에 많이 나오는데
다들 비슷한 느낌인 ㅜㅜ 로코 사극이면 모르겠는데 의외로 진중한 것도
많이 맡는 듯 ㅎㅎ

박해일도 헤어질 결심의 여운이 아직 남아있어서인지 서울남자스러운(?)
느낌이 있긴 하지만 역사적으로 처음이다보니 총상도 당하고 넘어지는 등
체격부터 최민수와 달라서 패기와 지략이 있지만 유교국가다 보니
연륜이 부족해 대놓고 찍어누르지 못하는 지휘관 역에 워낙 잘 어울리던~

다음 노량에선 김윤석과 백윤식이 맞붙는다는데 정말 기대됩니다. ㅠㅠ)b




핑백

  • 타누키의 MAGIC-BOX : [헌트] 마침내 세련된 우리끼리 2022-08-12 14:27:39 #

    ... . 만약 기존 감독들이 고사하지 않았더라면 어떻게 흘러갔을지 모르겠지만 이정재가 연출한 헌트만큼은 안되지 않았을까~ 싶은 이번 여름의 영화 대결이었네요. 외계+인이나 한산은 그래도 괜찮았지만 비상선언은 손이 안갈 정도의 평이라... 영화인들의 시각이나 감각도 이제 다시 한번 바뀌어야 할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이정재를 다시 보게 ... more

  • 타누키의 MAGIC-BOX : [2022] 7월의 영화 굿즈 등등 - 2 2022-08-28 00:57:14 #

    ... 롯데월드타워를 받드는 미니언!! 미니언즈2를 맞이하여 롯데월드몰 앞에 설치된 부스가 귀여웠던~ 한산의 거북선도 멋드러졌고~ 박해일 버전(?) 이순신도~ 연등같은 조형물들도 좋던~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구글검색


www 내 블로그 검색

사이드1

사이드1.5

2019 대표이글루_음식

2018 대표이글루_photo

예스24

통계 위젯 (화이트)

395426
2820
548356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03

메모장 드래그금지버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anngabriel.egloos.com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라이선스의 범위 이외의 이용허락을 얻기 위해서는 anngabriel.egloos.com을 참조하십시오.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사이드3

구글아날

구글아날2